스팸메일 신고는 쓸데없는 짓…일려나.

한메일에 스팸메일이 와 있길래 간만에 불법스팸대웅센터에 신고를 하기로 했다. 신고자 이름과 메일 주소를 쓰고 들어가니 신고양식이 나왔는데 “피해메일”을 입력하는 칸이 나왔다. 피해메일 이라는 말은 자주 쓰는 용어도 아닐뿐더러 정확히 뭘 입력하라는건지 알기 어려웠다. “수신(자) 메일 주소”라고 하고 placeholder에 “(예) aaa@bbb.com” 쯤 적어줬으면 좋았을텐데 말이다. 바로 앞 페이지에서 나의 이메일을 입력하고 들어왔는데 또 쓰라는 것도 불필요한 과정 같고. 물론 앞페이지 메일 주소와 다를 확률도 있겠지만 기본 값으로 일단 가져오고 수정할 수 있게 하면 될 일이다.

입력 후 전송버튼을 눌러보니 오류가 난다.

띄어쓰기도 없이 관리자에게 문의하라는 저 퉁명스러운 문구는 사용자들로부터 자신의 서비스 오류에 대한 보고를 받겠다는 의지가 있는 것이라고 보기 어렵다. 대체 관리자에게 어떤 식으로 연락하란 말인가.

신고과정도 불친절하고 오류나는데다가 신고한들 제대로 처리도 되지 않고 그나마 과태료 부과도 실효가 없어 보인다.

스팸메일 대응은 주 메일 서비스를 가장 스팸 자동 필터링이 뛰어난 서비스로 옮기고, 개별 대응은 포기하는 편이 최선인듯 싶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