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포구 젓갈백반 달봉가든

맛객님의 글을 보고 입이 떡 벌어져서 언제 한번 꼭 가야겠다고 마음먹었죠. 어제 아침에 눈을 딱 뜨니까 7시더군요. 가만있자, 아침 7시라. 지금 확 가볼까? 생각이 들어 위치나 가는 길 확인하려고 컴퓨터를 켰는데 어랍쇼. 인터넷이 죽었네요. 어제 밤 내린 비에 외부 단자나 케이블에 누수가 있지 않나 싶어서 점검신청해 놓고 나니 김이 팍 새더군요. 제가 매월 사는 잡지중에 2500원짜리 여행스케치라고 있습니다. 어차피 강경 못가면 다른데라도 혹시 갔다올만한데가 있을까 하고 이번 12월호를 뒤적이는데 앗! 이게 뭡니까.
20071124_kanggyoung_01.jpg

바로 강경포구 기사가 아닙니까! 크. 이건 뭐 갈 수 밖에 없는 운명이군요. 대충 씻고 7시반쯤 뛰쳐 나갔는데 강경에 도착하니까 10시반쯤 되었더군요. 안막히는 시간이면 2시간 반 정도 걸릴 것 같습니다.
읍내는 인도 공간의 90%는 노점상과 불법주차차량이 가득 메우고 있어서 차와 사람이 차도에서 뒤엉켜 위험천만하더라구요. 강둑 너머 무료주차장에 차 대고 5분쯤 다시 되돌아와서 무작정 읍내를 뒤지기 시작했습니다. 달봉가든이 황해도젓갈집 옆집이라는데 시장통에는 아무리 눈을 씻고 찾아도 없더군요. 결국 동네 어르신들께 여쭤보다보니 드디어 한 아주머니께서 아시더라구요. “저어~~~기 아파트 앞에 있는거 같드만…”
Read more “강경포구 젓갈백반 달봉가든”

RSS 자동발견

어느 사이트에 방문했을 때 그 사이트가 RSS를 지원한다면 해당 페이지를 보는데 사용한 프로그램 (대부분 웹브라우저)이 RSS를 자동발견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Autodiscovery what? -feedest blog- ) 파이어폭스, IE 7에서도 지원하고 있는 이 기능을 이용하면 RSS주소를 찾기 위해 애써 RSS아이콘을 찾지 않고도 쉽게 RSS리더기에 추가시킬 수 있습니다.
rss_autodiscovery.png

RSS주소가 자동으로 발견되기 위해서는 블로그 페이지 소스 중 <head>와 </head>안에 아래와 같은 형식으로 넣어주면 됩니다.
<link rel=”alternate” type=”application/rss+xml” title=”블로그이름” href=”RSS주소” />

예를 들자면

<link rel=”alternate” type=”application/rss+xml” title=”@hof블로그” href=”http://www.hof.pe.kr/wp/wp-rss.php” />

(거의) 모든 블로그서비스와 블로그프로그램은 이미 이 기능이 포함되어 있으므로 블로그 주인장이 자기 블로그를 자동발견되게 하려고 따로 설정할 것은 없는 셈입니다.

망할 운전습관들.

신호위반,과속,교차로꼬리물기 같은건 말해 뭤하랴…

  • 깜빡이 켜는 법 모르는 차들. 깜빡이는 철판이 모자라서 플라스틱을 대 놓은게 아니건만…
  • 오른쪽 깜빡이 켜고 왼쪽차선으로 대가리 들이미는 버스.
  • 하염없이 차선 밟고 가는 차.
  • 깜빡이 넣으면 갑자기 가속해서 달려와서 빵빵거리는 차.
  • 직진,우회전 차선에서 직진대기하는 차더러 비키라고 빵빵거리는 우회전차량.
  • 건너가는 사람 행렬과 건너오는 사람 행렬 중간에 횡단보도를 통과하는 차.
  • 출발도 못할꺼면서 신호대기중 슬금슬금 교차로로 들이미는 차.
  • 신호등없는 횡단보도 보행자들을 위협하며 지나가는 놈들.
  • 두개차로가 하나로 합쳐지는 데에서도 절대 양보 안하는 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