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 March 2011

만약 컨퍼런스라는걸 처음 들으러 간다면? 팁~

혹시 업계 컨퍼런스나 큰 세미나(뭐 이름이야 뭐가 되었건, 여러 강사가 발표하고 청중들은 듣고, 막판에 질문을 하는 시간을 주거나 하는 그런 행사)에 들으러 갈 기회가 생겼다면 미리 알아두면 좋을 팁~ 자의건 타의건, 자비건 공금으로 가건 컨퍼런스에 들으러 갈 수 있게 되었다면 교육의 기회와 자기계발 자극을 얻는 다는 면에서 당신은 행운아. 만약 이런데 처음이라면 아래 글을 한번쯤 …

Continue reading »

아이폰을 KT에서 SKT로 바꿨더니…

KT에서 개통한 아이폰4를 오늘 SKT로 이전하였다. 절차는 이렇다. 일부 과정은 온라인에서 할 수도 있었으나 회사 근처에 KT대리점과 SKT대리점이 나란히 있기도 하여… 1. KT 대리점에서 타사이용신청 및 할부금 정산. (해도 되고 안해도 되지만, 하고나면 속시원함) 2. SKT 대리점에서 신규 가입 신청 3. KT에서 쓰던 번호를 SKT로 끌고 오면서 KT는 자동해지됨. 서비스 가입은 되었는데 개통이 안되는 현상이 …

Continue reading »

소셜커머스에서 구입해도 좋은 경우, 아닌 경우…

소셜커머스에서 대여섯번정도 구매를 해보니 이젠 대충 어떤 상품(서비스)를 구매해야하고 어떤건 피해야할지 감이 온다. 경험적으로 “소셜”커머스지만 역설적이게도 매장에서 가장 사람과의 접촉이 적은 곳을 고르면 마음 편하게 서비스를 받고 나올 수 있었다. 그러니까, 그냥 물건 집어 다음 (또는 주문하고) 쿠폰번호가 적힌 핸드폰과 금액을 내고 계산하고는 상품(음식)을 받아들고 나올 수 있는 곳, 예를 들자면 L 패스트푸드점의 새우버거 셋트, …

Continue reading »

밤에 횡단보도 바로 앞에 섰을 때 전조등은…

밤에 횡단보도 바로 앞에 섰을 때 전조등을 켜두는게 좋을까, 아니면 전조등은 끄고 미등을 켜두는 것이 좋을까? 검색해보면 횡단보도에서 전조등을 켜두자는 의견의 이유는 대략 이러하다. 1. 도로교통법상 등화에 대한 규정 상 켜야 한다. 2. 횡단보도 보행자의 안전을 위하여 켜두는 것이 좋다. 3. 타 차량에게 자신의 위치를 알리기 위하여 켜두는 것이 좋다. 안전을 위해서 야간에 전조등 켜는 …

Continue reading »

아침 정동길 산책

아침에 회사근처 지하철역을 나와서 회사쪽이 아닌 방향으로 가끔 산책을 해서 빙 돌아오곤 한다. 주로 걷는 길은 서대문역에서 경향신문 앞으로 해서 정동길 그리고 덕수궁옆길을 따라 시청역으로 해서 오는 경로. 얼추 30분 정도 걸린다. 돌담길도 있고 나무도 꽤 심어져 있고 오래된 (것 같은) 건물들도 있고 작게든 크게든 새소리도 끊임없이 들리니 산책 겸 해서 걷기에는 만족할만하다. 청남대 근처 …

Continue reading »

Older pos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