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통신사를 SKT에서 헬로모바일로 변경

지금 쓰고 있는 아이폰5s는 작년 이맘때 윌리스에서 언락폰을 사서 SKT에서 개통한 기계다. 당시(4s쓸때)에는 한달 음성통화 30분 미만, 데이타는 1기가 미만을 쓰고 있어서 비싼 요금제를 쓸 이유가 없었기에 표준요금제에 데이타 1.5기가만 신청해서 1년간 사용해왔다.

요즘은 상황이 좀 바뀌어서 지난달 사용현황을 보니 데이타 1.5기가에 음성 110분을 써서 약 45000원의 이용료를 냈다. 데이타는 전화기에서만 쓰기에도 약간 모자란 감이 있고 종종 핫스팟으로 사용할 일이 있다. 또한 음성 통화는 기본 통화시간 없이 통화시간에 따라 계속 요금이 추가되는 표준요금제인데 통화패턴을 고려할 때 대략 200~300분 은 필요했다. 기존 통신사의 요금제를 비롯하여 이리저리 알아보다가 알뜰폰 MVNO 사업자를 알게 되었다.

그중 하나인 헬로모바일에 그저께 방문하여 전화기는 그대로 사용하고 유심칩만 바꿔끼는 유심요금제로 변경 가입하였다. 한달 요금은 부가세 포함 34000원인데 데이타 6기가, 음성 350분, 문자 350개를 보낼 수 있는 요금제다.

현재 SKT 요금제에 비해서 최소 50% 수준, 많게는 30% 미만으로 사용요금이 절약될 것으로 보인다.

고객문의에 대한 처리나 서비스의 능숙함, 일부 부가서비스 등에서 기존 이통사에 비해 부족하거나 불편함이 예상되나 요금과 통화품질로 충분히 감수할만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