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저녁으로 다같이 뽈따구찜인가? 그거랑 초계탕? (이름들이 왜 다 이렇지..)를 먹었다. 초계탕은 닭을 삶아서 족족 찢어서 육수국물에 야채랑 식초랑 겨자랑 넣고 비빈거고, 뽈따구찜(이라고 기억되는 음식)은 민대구의 대가리뼈만 졸라 크고 미끄덩거리는데다가 콩나물 무쟈게 때려박아넣고 얼큰한게 만든…

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