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수영을 마치며

11월 수영장 정기권 사용이 끝났다. 강사는 한명인데 같은 시간에 초급반과 중급반을 같이 신청받으니 다른 쪽 강습이 30~40분 밀릴 수 밖에 없었다. 당연히 강습생들의 원성이 자자하였고 그 대안이라고 나온 것이 두 반을 합쳐 강습하는 것인데 이건 더 말도 안되는 난장판이었다. 처음부터 아예 30분 간격으로 강습 시간을 다르게 짜지 않은 이유가 궁금하다. 5월에는 이틀 정도 빠진 날이 있는데 11월엔 개근상감이다.

집안 네트워크를 기가비트 환경으로

인터넷은 100Mbps회선을 사용하고 있지만 우선 집안 네트워크 환경부터 기가비트로 바꾸었다. 기가비트랜이 지원되는 공유기와 카테고리6 케이블로 NAS, 노트북, 맥북에어 (USB 3.0 + 기가비트이더넷 어댑터)를 연결했다.

공유기 설정하다보니 5GHz 무선랜을 지원하길래 활성화 시켰다. 아이폰 앱으로 속도테스트를 해보니까 다운로드 속도는 기존 공유기 25Mbps, 새 공유기에 2.4GHz 무선랜 연결했을 때는 35Mbps까지 나오던 것이 5GHz 채널로 연결하니 93Mbps 까지 올라갔다. 거의 최대 유선 속도까지 와이파이 속도가 나온다. 5기가 무선랜이 이런 능력이 있는 줄 처음 알았다;; (추가// 5기가 무선랜의 단점은 장애물이 있는 경우 성능이 급격히 떨어진다. 같은 방 안에서는 90메가 이상 나오지만 벽과 방문 뒤쪽으로 넘어가면 속도가 뚝 떨어져서 30메가대 속도밖에 나오지 않는다.)

맥에 물린 외장 2.5인치 하드에서 대용량 파일을 NAS로 옮겨보았는데 기존에는 10MiB/s 정도 나오던 것이 32MiB/s 정도로 올라갔다. 3배 정도 빨라지긴 했으나 기가비트 랜이라는걸 생각하면 아쉬운 속도다. 이 외장하드는 예전 X60 노트북에 붙어있던 것이니 얼추 10년 된 하드라 읽기속도가 느려서 그럴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2012년에 나온 1테라 2.5인치로 바꿔서 테스트해보니 60MiB/s까지 나온다. NAS에 장착된 하드에서 1.4기가짜리 동영상을 맥으로 읽어와보니 100MiB~110MiB/s까지 나왔고 시간은 13초가 걸렸다. 각 디바이스의 읽기쓰기 속도만 충분하다면 네트워크 속도는 기대했던 속도만큼 나오는 셈이다.

캡춰하기조차 어려울 정도로 빨리 전송되고 닫히는 전송창을 보는 기분은 쌈빡하지만 그래도 2400bps 모뎀 쓸 때 봤던 USRobotics 14.4K 외장 모뎀 때의 감동은 뛰어넘질 못했다. +_+

앞으로 책 살때는 (가능한) 전자책을…

앞으로 종이책과 전자책으로 모두 발행되는 책은 전자책으로 구매할 예정이다. 종이책의 장점은 숱하게 많지만 책이란 것은 부피와 무게가 상당한 “물질”이다. 보관과 이동, 활용하고 처리할 때 드는 문제들에 대한 대안을 찾아볼 때가 됐다. 여태까지는 내용을 책이라는 미디어에 담아 왔지만 새로운 미디어가 그 내용을 담을 수도 있는 것 아닌가. 전자적 형태로 변환되어 소비하는 것이 어디 책만 그러한가. 영화가, 음악이, 편지가 아톰에서 비트로 바뀌었다. 이제는 책의 순서가 되었다.

다만 전자책으로 본격적으로 이동하기 전에 먼저 할 것은, 여태까지 사놓고 읽지 않은 책들을 먼저 다 읽을 것.

아울러, 옷이 그러하듯 2~3년동안 한번도 펴보지 않은 책들은 처분하는 것을 아쉬워하지 말자.

두번째 수영강습을 듣기 시작했다.

  • 수영 11월 강습이 시작되었다. 중급반에 새로 등록하기를 한번 실패한 경험이 있어서 우회전략으로 초급반을 신청했다. 어린이풀에서 벽을 발로 밀며 앞으로 가는걸 했는데 강사가 왜 초급반에 와 있느냐고,발로 미는거만 봐도 안다며 바로 중급반으로 가라 한다. 초급반 수업 끝나고 이 강사가 진행하는 중급반으로 따라가서 중급반 강습을 듣게 되었다. 럭키!
  • 이번 강사는 진도가 엄청 빠르다. 봄 초급반때 강사는 첫날 앉아서, 모서리에 바짝 엎드려서, 팔 뻗치고 엎드려서 발장구치기만 했는데 오늘 초급반 첫 수업시간에는 발차기 5분, 물속에서 숨참기 5초 해보라 한 다음 바로 벽차고 어린이풀 짧은 쪽 벽에서 벽까지 가는걸 시킨다. 이후 물속에 서서 허리 숙인 후 팔을 돌리며 앞으로 가는걸 해보라 하고 10초간 잠수해서 숨 참는걸 해보라 하더니만 이번에는 긴쪽으로 벽에서 벽까지 숨 참으며 팔을 돌려가며 가보라 한다. 같은 등급인데도 강사 간 프로그램 진행 속도 차이가 많이 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