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인 힘내라.

많은 블로그업체들이 새로 생겨나고 또 포털에서도 블로그 서비스를 안하는곳이 없을 정도로 인기입니다. (네이버의 블로그디렉토리보기) 블로그만 전문적으로 서비스하는 업체중에서 요즘 가장 인기있는 곳은 역시 이글루스가 아닐까 하는데요. RSS도 지원하고 비회원 코멘트, 트랙백까지 완벽하게 지원을 하고 있지요. 지난 여름에 있던 코리아인터넷닷컴의 블로그컨퍼런스때 블로그인에서 나오셔서 발표를 하셨는데, 그 때부터 블로그인을 쭈욱 보고있어도 -적어도 외부에서 보기엔- 더이상 진전이 없어보입니다. RSS도 안되고, 트랙백을 지원하지 않는것을 가장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내부적으로 솔루션판매에 집중하고 계신지는 몰라도, 적어도 블로그전문업체라면 다른 블로그들이 지원하는 기능은 기본적으로 지원해줘야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친분이 있는 블로거들과 얘기해보면 블로그인의 이러한 꽤 긴 정체에 대해서 걱정반 안타까움반을 갖고 계시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게다가 이미 블로그인에서 다른곳으로 서비스업체를 옮겨간 분들도 몇분 봤습니다. 블로그인의 분발과 선전을 기대합니다.

(휴. 블로그인의 화이팅을 기대하는 말을 꼭 쓴다 쓴다 했는데..오늘에서야 썼습니다. 아 쫌!!!!!!! 멋지게 해봐여!!!)

(지금보니 첫화면의 블로그인 로고에 싼타의 빨간모자가 붙어있군요. (이걸보면 살아있긴 살아있는데…-_-))

3 Replies to “블로그인 힘내라.”

  1. 저는 블로그인을 통해 처음으로 블로그로 접했습니다.
    블로그가 뭔지도 모르던 시절 그 깔끔함에 반해 여기저기를 돌아다니다가 WIK마크를 발견해서 지금까지 오게 된거죠.

    그 이후로 많은 입주형블로그가 생겼지만 이글루스를 제외하고는 블로그인의 그 까끔함을 따라가지 못하더군요.

    블로그인이 트랙백, RSS등만 지원이 된다면 역시 이글루스와 함께 입주형 블로그의 추천 1순위가 될것 같은데.. 아쉽습니다.

  2. Gratia//코멘트에서 만나니..어색해요 -_-;;;;;;;; 제 블로그 어딘가에도 써있는지 모르겠는데… 컨퍼런스때 나온 업체중에서 가장 블로그를 따뜻하게 바라보시던 철환님의 그 말투나 내용이 기억에 남아있습니다. 이글루스가 계속 발전해나가는걸 보면서 블로그인에게 아쉬움이 많이 남아요.

    카멜//주소를 알려줘야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