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blah~blah~

차 스마트키 잃어버렸다 찾은 이야기

By | 2024-02-23

어제 새벽에 출근하려다보니 어럽쇼. 차키가 없다. 늘 (청)바지 앞주머니에 넣고 있었는데 허전하다. 얼른 집으로 올라와서 열쇠를 꺼내놨다면 있을 1순위 장소인 현관 앞 열쇠거는 행거에 없다. 신발 벗고 들어와 0순위 장소인 책상 위를 봤는데 여기도 없다. 방바닥, 옷걸이에 걸린 옷, 식탁 등을 살펴봐도 없다. 큰일이다. 예비 스마트키가 안방 서랍속에 있는건 알고 있어서 일단 예비키를 찾았다. 눌러보니… Read More »

앱이 좋아보이고 가격도 저렴해도 하나 더 체크할 것.

By | 2024-02-22

필요한 앱이 기능도 좋고 가격도 적당하다 해서 덥석 구매할 일이 아니다. 앱 업데이트 내역을 봐서 꾸준히, 최근에도 업데이트가 되고 있는지를 체크해야 한다. 구입하고보니 아뿔사. 업데이트가 3년전에 멈춘 앱이라면 버그도 고쳐지지 않았을테고 조만간 OS가 업데이트되면 사용하지 못하게 될 수도 있다. 어쩌면 일종의 리빙포*트.

이게 다 첫 회사 복이다.

By | 2024-02-19

오래전 떠나 왔지만 그 옛날(…) 첫 회사에 들어간지도 어언 30년이 되어간다. 돌이켜보면 그동안 IT쪽일을 계속 잘 해올 수 있었던 것도 다 첫 회사를 잘 만난 덕이다, 싶다. PC통신에 머드게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던 회사였고 엠팔 멤버였던 simon님과 cecil님이 직원들로 하여금 기술과 트랜드를 좇는 것을 권장하고 지원하는데 아낌이 없던 덕분이다. 인터넷 전용선 연결은 물론 Sun의 워크스테이션과 서버들,… Read More »

쇼핑몰에서 오는 불필요한 메일, 자동 폐기

By | 2024-01-19

쇼핑몰에서 물품을 구매하면 결제완료, 제품 발송을 안내하는 메일은 물론 구매확정과 리뷰작성을 요청하는 메일 등 부가적인 메일이 날아오기도 한다. 장바구니에 물품을 담아두고 결제까지 진행하지 않았다면, 장바구니에 담긴 물품이 있다는 (그러니, 와서 결제하라는) 메일을 보내는 경우도 있다. 결제와 발송은 필수적인 안내메일이라 보지만 나머지 메일은 내가 꼭 알아야할 내용이 담겼다고 볼 수 없다. 제품에 문제가 없다면 알아서 구매확정을… Read More »

아내 애플워치6 → 9로 기변

By | 2024-01-16

3년여간 잘 쓰던 아내의 애플워치6이 며칠전부터 말썽을 부렸다. 수면모드로 들어갈 때 시계를 뜨도록 해두면 약한 밝기로 시간이 보였는데, 최대 밝기로 시계가 표시된다. 워치 자체의 밝기 조절과는 상관없고 이 시계의 밝기만 따로 조절하는 것도 없었다. 가뜩이나 작은 불빛에 잠을 설치는 아내에게는 큰 문제인 셈이다. 리부팅도 해보고 강제 리부팅도 해보고 페어링 해제로 초기화도 해봤지만 해결되지 않았다. 문제는… Read More »

양변기 물통 부속 교체기

By | 2023-12-29

이번에 집 누수 사태때 누수 방지와 공사를 위해 수도 밸브를 잠근 일이 있었다. 그랬더니 분명 양변기 물통에 물이 꽉 찬 상태에서 수도 밸브를 잠궜는데, 몇시간 뒤 일을 본 후에 물을 내렸는데 손잡이는 힘없이 헐렁거리고 물이 안내려온다. 양변기 물통 뚜껑을 열어보니 물이 다 빠져있었다. 혹시 수도밸브 잠그기 전에 물을 내렸던 것을 깜빡했었을라나, 싶어 몇번 테스트 했는데… Read More »

passkey는 아직 좀 더 있어야 할라나…

By | 2023-12-24

passkey 관련 글들이 보이길래 오늘 테스트를 좀 해봤다. 비밀번호 털릴 걱정이 없는 패스키라니, 귀가 솔깃하다. 테스트로 passkeys.io 에서 연습 좀 해본 후 가장 중요한 구글 계정부터 진행해봤다. 맥에서 패스키 생성하고 로긴하고, 폰에서도 생성하고 로긴해보니 약간 걸리적거리는 부분이 있었다. 맥에서는 잘됐는데 아이폰의 bitwarden으로 패스키 사용이 쉽지 않았다. 아이폰용 앱도 두어달전 업데이트에서 패스키 지원을 시작했는데 사용법이 어려운건가…… Read More »

집 드라이어의 전원 오동작을 막기 위한 조치

By | 2023-12-22

집 드라이어의 전원이 별도의 스위치 없는 일반 멀티탭에 연결되어 있었는데, 이걸 개별 스위치가 있는 멀티탭으로 연결시켰다. 드라이어의 스위치는 물리적으로 밀어서 움직이면 내부에서 단계별로 걸림이 있는 각 단을 득~득~득~ 넘나드는 느낌이 나는, 아주 기초적인 스위치 구조다. 이런 스위치에 대한 신뢰가 있는 편인데 최근 비슷한 장치들에서 오동작 하는 경우를 겪었다. 처음 경험은 LED로 된 보조 조명이다. 스위치를… Read More »

Firefox에서 구글번역 잘 되는 애드온 TWP

By | 2023-12-20

H옹과 브라우저 이야기를 하다보니 요즘 파폭 개발자 버젼을 사용한다고 했다. 일반 사용자 버젼을 설치하려고 하는데 또 개발자 버젼 다운로드 경로를 휙 던져주니, 깔아야지. ^^; 지난 여름 vivaldi 브라우저에서도 아쉬웠던 점이 크롬과 다르게 구글 번역으로 매끄럽게 연결시키기가 어려웠던 점이다. 애드온 페이지에서 google translate 로 검색하면 여러개의 애드온들이 나오는데 우선 맨 위에 나오는 recommend 표시가 붙은 두… Read More »

집 누수 기록

By | 2023-12-13

12월초, 아랫집에서 누수가 된다는 관리사무소의 전화를 받았다. 다행이 집에 있었기에 방문하시라 하였고 우리집의 계량기며 보일러실, 분배기, 아랫집에서 누수되는 부위의 우리집 바닥쪽을 살폈다. 우리집 쪽에서는 누수되는 흔적이 육안으로는 발견되지 않았다. 누수탐지업체를 불러 누수 지점을 찾아야 하는데 일단 방문하면 우리집이 누수의 원인이든 아니든 얼추 30여만원이 소요된다. 이 비용에 대한 의견이 분분한데 일단 피해자 쪽에서 누수탐지 업자를 부른…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