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February 2006

전설같은 사람

By | 2006/02/28

이글루스를 둘러보다 보게 된 글에 나온 전유성 때문에 가뜩이나 읽을 책이 쌓여있지만 같은 지은이가 쓴 다른 책인 사람 vs 사람을 구입했다. 척 노리스처럼 무슨 전설같은게 있는 사람들이 있다. 전유성이 1년에 책을 300권을 읽는다던지, 송재경씨가 예전에 한글카드를 끼우지 않은 상태로도 한글을 읽었다던지 하는.

논리, 수학문제

By | 2006/02/28

우연히 보게 된 넥슨입사문제라는 걸 보니 뭐;; 좋은 얘기들 많이 써 있다 -_-; 이런 논리, 수학문제 좋아하면 kids bbs ( telnet kids.kornet.net )의 QuizWit 게시판(웹버젼으로 읽기)에 가면 1994년부터 장장 13년동안 쌓인 퀴즈를 풀어보는 것도 좋을 듯. 예를 들면 1995년 7월 24일 Tyl이라는 분이 쓰신 이런 문제들. 어떤 섬에는, 언제나 참말만 하는 기사와 언제나 거짓말만 하는… Read More »

웹2.0식으로 생각하기

By | 2006/02/27

웹2.0컨퍼런스에서 차니님 발표내용중에 “웹2.0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데이타를 다루는 기술”이라고 하셨듯이 “It’s about data first, experiences and functionality second“. (via tech.memeorandum)

남대문시장에서 환불받아 오기

By | 2006/02/27

경험에서 말하건데, 용산전자상가나 남대문시장 등에서 산 물건을 환불,교환하려고 갈 때는 판매자가 아래와 같이 대할 것임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어제 일을 기억하기는 커녕 오늘 생전 처음 만난 사람처럼 뻔히 쳐다보며 고개를 갸우뚱 한다. (마치 ‘이 분은 누구시길래 내 앞에서 이런 이야기를 하고 계실까? @.@’ 하는 표정) 언성을 높여 주위 상인들과 지나가는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 내가… Read More »

네이버 오픈백과의 “웹2.0”

By | 2006/02/26

Web2.0 -네이버 오픈백과- Web2.0은 위의 예제와 같이 데스크탑이라는 컴퓨터 분야를 집어 삼킬지도 모른다. 결정적으로 운영체제 자체가 없어질도 모른다. 간단히 인터넷이 되는 TV 에서 모든 것을 할수 있을지도 모른다. 보다 쉽게 임베이딩이 될지도 모른다. 조그마한 PDA에서 고품격의 워드프로세서 작업을 하게 될지도 모른다. Web은 가정생활 속의 일부가 될지도 모른다. 모른다 6종셋트의 압박.

“끈적거리는 사과”

By | 2006/02/23

끈적거리는 사과… by 초절절정하수 (via 쿨짹) 농약의 안에는 정착제라는 것이 섞입니다. 쉽게 생각해서 농약을 뿌린 것을 코팅하는 약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정착제가 섞인 농약은 일단 마르면 웬만큼 비가 와도 씼기지 않습니다. 당연히 물에 씼어도 대부분은 그냥 남아있구요…. 사과를 닦을 때 끈적이는 느낌이 정착제의 그 느낌입니다. 제..젠장; 끈끈한 사과 그냥 츄리닝 궁댕이 쪽에 대고 벅벅 문질러 먹었단… Read More »

쌓아놓는 RSS

By | 2006/02/23

RSS구독리스트가 메일링이나 즐겨찾기처럼 방대해져서 읽지않은 글이 수백개 수천개씩 쌓이고 있다면 하루 날잡아서 자신이 볼 수 있는 만큼만 남기고 정리하자. 정말 필요한 곳이라면 나중에 다시 추가될테니까.

네이트온 문자구입 중 애로사항

By | 2006/02/22

요즘 들어 문자 쓸 일이 좀 많아져서 네이트온의 무료문자가 다 소진되었다. 그럼 한번 충전이나 해볼까, 싶어서 “문자쿠폰구매”를 시도했다. 어라? 싸이월드 도토리로 계산하는건가보네? 도토리 모자라면 충전하라고 하겠지 뭐. 200개 구매 선택하고 구입버튼 클릭. “도토리가 부족합니다.”라는 알림메세지가 나왔다. 확인 버튼을 클릭했더니 알림메세지와 방금 전 문자메세지 상품 창이 같이 닫혀버린다. 그리고는… 끝??? 땡??? The End??? 장사 안하세요? SMS… Read More »

쥬크온의 찾아가는 고객서비스.

By | 2006/02/21

엊그제 가입한 쥬크온이 –추측상–스트리밍 에러가 생길때 프로그램이 아예 닫혀버리는 현상때문에 고객게시판을 뒤적이다보니… JukeOn 2005.08.22 17:17 **** 님 안녕하세요. 가까운 지역이라면 직접 찾아가서 원인파악을 해보겠습니다만.. 회원님께서 사용하고 계시는 지역이 중국이네요. ㅜㅡ (원문) 그래? 여기 삼성동이니까 한번 오시지요. 역삼동이랑 멀지도 않은데. -.-b

이글루스 글쓰기 야후! 위젯

By | 2006/02/21

이글루스 글쓰기 야후! 위젯 (nice! 가야) 이글루스에 글을 쓸 수 있는 위젯입니다. (MetaWeblog API 사용) 공개/비공개 설정이 가능합니다. [업데이트]#1 버젼업 관계로 잠시 링크 내립니다.

잘못걸려온 전화

By | 2006/02/21

밤12시, 전화기가 울린다. 낯익은 번호인데 누구인지 도무지 떠오르지 않는다. 받았더니, 아무말 없이 끊는다. 다시 걸어볼까, 문자를 보내볼까 싶지만 그럴만한 이유가 있거나 그럴만한 거리의 사람이기때문에 그랬을 것이란 생각에 그냥 잊기로 했다. 그 자신 역시 감당할 수 있는 인간관계의 선을 불쑥 밟고 넘어 들어와서 적잖이 당황했을터.

워드프레스 2.0.1에서 일부 퍼머링크 에러 수정

By | 2006/02/19

워드프레스 작업일지를 적어놓았던 페이지의 주소가 http://hof.pe.kr/wp-work/ 였는데 워드프레스 2.0으로 업그레이드하면서부터 동작하지 않았다. http://hof.pe.kr/wordpress/ 로 바꾸었더니 제대로 동작하는 것으로 보아 URL에 들어간 “-“가 문제였을 것으로 추측할 수 밖에 없었다. 퍼머링크 유지에 상당히 신경을 쓰고 있기 때문에 이런 사태(?)는 꽤나 마음이 편치 않은 일이다. 나온지 꽤 된 2.0.1 업그레이드를 하려고 살펴보니 특정한 환경에서 오작동하던 퍼머링크를 고쳤다는 말이… Read More »

스팸제로2.0의 지능지수는…

By | 2006/02/19

한메일에서는 사용자가 스팸메일이라고 버튼을 눌러 지정하면 다음부터는 유사한 형태의 메일을 자동으로 스팸으로 처리하도록 학습한다는 스팸제로2.0을 서비스 중이다. 그러나 아래와 같은 메일이 오늘 받은편지함으로 들어왔는데 이전에도 이와 유사한 –한메일을 이용해서 보내서 제목에 색깔을 넣었고, 제목 문자열(회원님, 은행, 대 츌, 우수고객)이 거의 같은– 메일을 꽤 여러번 스팸지정한 적이 있다. 대체 얼만큼 클릭질을 해서 학습을 시켜야 지능적으로 스팸을… Read More »

실감나는 연기

By | 2006/02/18

“농민과 함께 ‘쌀과 영화’ 지켜냅시다” 안성기, 최민식, 이병헌, 전도연, 김혜수, 김민준, 신하균, 문근영, 배두나, 이준기 등 배우들은 일제히 무대에 올라 민중가요 ‘아침 이슬’을 부르며 시민들에게 스크린 쿼터 사수 지지를 요청했다. 연출한 정치의식에는 벌점 30점.

오늘부터 쥬크온

By | 2006/02/16

멜론과 쥬크온 중에서 고르다가 h옹의 강추로 쥬크온에 가입했다. 실제로 사용해보니 로컬PC에 있는 mp3를 검색해서 듣는것과 차이점이 없다. 다만, 사내 무선랜이 불안해서 종종 노래가 끊긴다는 것만 빼면. -_-;; 무선 환경이 되면 더이상 로칼하드에 멀티미디어 데이타를 “소장”하는 것이 의미없을 것 같다.

likejazz옹이 pc사랑 2월호에 웹2.0

By | 2006/02/14

PC사랑 2006년 2월호에 likejazz옹께서 웹2.0에 대한 글을 썼다. 4페이지에 걸쳐 웹2.0의 탄생, 의미, 특징, 우리나라 웹2.0의 현주소 그리고 웹2.0에 대한 비판적 입장까지 소개하였다.

새 구글로고?

By | 2006/02/11

재즈옹이 소개한 “새 구글로고(?)”가 다른 건 별로 안 달라졌는데 3차원 효과(그림자)도 덜 강조되고 광빨도 약해진 걸 보면 요즘 스타일과는 다른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