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리아

By | 2006-12-10

요새 여기저기서 방문기가 많이 보이는 브라질리아에 다녀왔습니다. 포스코4거리 근처에 있는 스테이크 집인데 포스코4거리라는 말만 듣고 쉽게 찾아갈 수 있으리라 생각하면 오산. 약도 프린트는 필수.
이제 태어난지 두달 된 아기 데리고 나온 친구녀석 내외랑 같이 갔었는데요. 폰카부터 DSLR까지 들고 음식나올때마다 찍어대는 다른 사람들 구경하는 것도 참 재밌습디다. 음식 사진 안찍는 손님은 우리뿐인것 같더군요.
“요샌 뭐든지, 먹는 것도, 입는 것도, 돈 버는 것도, 사랑하는 것도 여봐란 듯이 하는 세상이니까.” –그 남자네 집, 박완서-

One thought on “브라질리아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