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셔도 됩니다."

By | 2007-01-09

지난주에 모 자동차회사 정비공장에 넣었던 차를 오늘 찾아왔는데요. 수리내역서 한장은 회사에서 보관하고 한장은 저에게 줍니다. 회사보관서류에 서명을 하려고 보니 이렇게 써 있습니다. 정확한 문장은 기억이 나지 않지만…
“수리내역을 확인하였으며 개인정보를 마케팅과 !@*&#^!@에 활용하는데에 동의합니다.”
수리내역이야 확인했지만 왜 마케팅에 활용하겠다는데 동의해야 하는지는 이해할 수 없더군요. 서명하려던 볼펜을 내려놓고 동의하지 않는다고 말했더니 나중에 리콜 등이 있을때 알리기 위함이라더군요. 리콜이야 법률에 따라(또는 자발적으로) 하는거니까 이 정비서류에 하는 서명과 상관없이 알려주겠지요. 위 문장 아래 서명란이 아니라 정비내역 목록 바로 아래 서명하고 왔습니다. (사실 소용없다는거 압니다. 차 구입서류에 이메일로 마케팅하지 말라고 적어놨지만 이미 매달 마케팅 메일 날아오고 있습니다. 올때마다 수신거부 버튼 누르고 있구요. “수신거부 되었습니다” 메세지도 매달 잘 보고 있습니다. )
핸드폰 회사나 인터넷회사에 가입할때는 그냥 핸드폰 번호만 적었더니 간혹 상담전화를 하고나서 끊기 전에 상담원으로부터 “고객님 집전화번호가 없으신데 집전화번호가 어떻게 되시나요?” 라는 질문을 받습니다. 답변은 하나입니다. “모르셔도 되요.”
좀 까칠하더라도 개인정보를 지키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군요.

3 thoughts on “"모르셔도 됩니다."

  1. 한님

    그러면 안되는거 알면서 “‘수신거부 되었습니다’ 메세지도 매달 잘 보고 있습니다.”에서 그만 웃어버렸습니다. 블로그에 달리는 스팸 중에도 ‘무슨무슨법 XX조에 따른 합법적인 광고글입니다’라는게 종종 있는데, 그럴땐 전화해서 ‘당신이 합법적으로 광고를 올린 내 블로그는 아무아무법 OO조에 따라서 합법적으로 광고 게시를 거부하고 있다’고 소리치고 싶어져요. ㅠ_ㅠ

    Reply
  2. 달바람

    무심코 흘려버리는 개인정보가 너무 많아서, 가끔 이래도 괜찮을까 생각합니다.

    Reply
  3. miriya

    저번에 수업중에 전화왔는데, 나가서 받아보니 스카이라이프 광고였습니다.
    완전 열받아서 빡쎄게 신고들어갔고, 해당 업체 500만원 벌금물었더군요.

    Reply

Leave a Reply to 달바람 Cancel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